“가을 성큼” 다음 주부터 기온 하강…올 가을, 겨울 전망은


“가을 성큼” 다음 주부터 기온 하강…올 가을과 겨울 전망은

 

Sept. 26,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9월의 끝으로 달려가면서 한동안 지상을 달구었던 열기도 어느덧 식어가고 있다.

오는 10월 8일 목요일은 찬이슬이 맺힌다는 ‘한로’이다.

 

이 달 27일(일) 이후부터는 기온이 점점 내려가는데 28일(월)에는 토론토 지역에 비가 예상되는 가운데 이후 기온은 점차로 하강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다음 주부터는 25도 이상의 따뜻한 날씨는 볼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29일부터 낮기온은 20도 이하로 내려가면서 10도대의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밤기온도 한 자리 숫자로 떨어지기 때문에 일교차로 인해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올 가을은 작년과 달리 다소 온화한 가을 날씨가 11월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여 올해는 가을 날씨를 보다 즐길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겨울 날씨는 기상청 발표에 따르면;

토론토, 몬트리올 등 동부 지역을 포함해 미국의 기온은 예년보다 상승해 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밴쿠버, 에드먼튼 등 서부 지역은 예년보다 기온이 내려가 보다 추운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외에 중부와 북부 지역의 기온은 예년과 큰 차이가 나지 않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