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박 유람선 탑승자 공포…코로나 감염자 증가세




정박 유람선 승객 공포…코로나 감염자 증가세

 

Feb. 8,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일본의 요코하마항에 정박한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유람선의 승객들은 하루 하루 불편한 생활을 보내고 있다.

 

2,666명의 승객과 1,045명의 승무원 등 3700명 정도가 탑승한 19층의 유람선에서 우한폐렴 환자가 발생한 후 확진자가 늘고 있어 탑승객들은 방 안에 갇혀 외부로 나오지도 못한 채 감옥 같은 생활을 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유람선 내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는 증가하고 있어 탑승객들의 불안은 가중되고 있다.

 

 

토론토에서 탑승한 캐나다인 승객들도 251명이 포함된 가운데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었다가 이제는 5명이 추가되어 총 7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유람선 승객 중에는 캐나다인 환자를 포함 일본인, 한국인 등 총 41건의 코로나바이러스 사례가 밝혀졌다.

 

이외에 다른 크루즈선의 탑승객들에게도 신종코로나 검사가 이루어지는 등 비상이 걸렸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