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 버스 전용 차선 추진한다

TTC / Global Korean Post photo

 

토론토시, 버스 전용 차선 추진한다

 

July 11,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토론토시는 TTC와 함께 버스 전용 차선을 시행할 계획을 지난 8일 발표했다.

 

이번에 제시한 플랜에 따르면 새로운 버스 전용 우선 차선으로 속도 개선과 수용성 증가 등이 기대되거 보다 빠르고 보다 신뢰할 수 있는 통근으로 고용과 헬스케어 그리고 커뮤니티 서비스에 대한 접근을 향상시키고 또한 교통 균형의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밝혔다.

 

TTC는 작년 10월에 TTC의 5개년 서비스 플랜과 10년 전망을 공개한 바 있다.

 

우선 가장 붐비는 에글링턴 이스트에 버스 전용 차선을 시행하기로 하고 기존의 다인승 전용차선(HOV)을 전환시켜 킹스턴 로드와 모닝사이드 애비뉴의 일반 차선을 전환시킬 계획이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