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타리오 최고 수치에 “핫존 3곳 규제 강화”

On Oct. 9, Premier Doug Ford joined by Christine Elliott, Deputy Premier and Minister of Health, Rod Phillips, Minister of Finance, Dr. David Williams, Chief Medical Officer of Health, and Adalsteinn (Steini) Brown, Dean of the Dalla Lana School of Public Health at the University of Toronto, to make an announcement. /Global Korean Post

온타리오 최고 수치에 “핫존 3곳 규제 강화”

 

Oct. 9,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COVID-19)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특히 캐나다 4개 주에서는 바이러스 확산이 두드러지고 있는데 8일 감염건수는 최고치를 기록해 2차 파동의 심각한 징후를 보이고 있다.

 

온타리오에서는 지난 두 달 동안에 하루 신규 감염자가 300명 대에서 500-6백명 대로 오르더니 8일에는 939명으로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냈다.

지난 1.15부터 10.8까지 COVID-19  감염자수는 총 57,681명에 달했다.

Confirmed cases of COVID-19 by likely acquisition and public health unit reported date: Ontario, January 15, 2020 to October 8, 2020. (CCM plus)

이에 온타리오 정부는 고위험 지역에 대해 2단계로 회귀하는 조치를 긴급히 내렸다.

덕 포드 온타리오 수상은 9일 기자회견에서 “어젯 밤에 최고 의료진이 제시한 새로운 자료를 검토했다.”며 “지금 극한 상황에 있다. 최악의 시나리오에 이르면 이탈리아나 뉴욕시와 같은 상황에 이를 수 있다.”며 지난 한 달간 두 배나 증가해 어려운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10일 토요일 새벽 0시1분부터 시행됨에 따라 토론토, 필, 오타와 등 세 지역의 비즈니스에 대한 규제는 앞으로 28일간 유효하다.

하지만 이번 조치에서 학교나 보육원, 예배 시설은 제외됨에 따라 현행대로 공공보건 지침을 준수하면 된다.

이번에 발표된 2단계 조치 관련 내용은 별도 기사에서 볼 수 있다.

 

덕 포드 수상은 “상황이 중대하다.” 며 서로 도와 안전을 기해야 한다며 “가이드라인을 지키라.”고 당부한 가운데 호주처럼 완전 봉쇄 조치는 취하고 싶지 않다고 밝혔다.

엘리엇 보건장관은 위험지역인 오타와, 필, 토론토 지역을 여행하지 말고 또 75세 이상 시니어는 집에서 머물고, 또 비록 증상이 미약하더라도 외출을 삼가라고 당부하면서 추후 봉쇄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사람 간의 접촉을 줄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부는 스몰비즈니스의 비용에 대한 지원 조치로  3억 달러를 지원해 소상공인들의 재산세, 전기 및 가스 요금 등 고정 비용을 지원하겠다며 수일 내로 상세한 내용을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재스민 강

ⓒGlobal Korean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