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본 바이러스” WHO 지침 발표…향후 질병은?


 

“에어본 바이러스” WHO도 지침 발표…향후 질병 발생은?

 

July 11,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짧은 시간에 수많은 사람에게 전파되어 사망에 이르게 하는 무서운 코로나 바이러스 여파로 전세계의 사망자수는 이제 60만 명을 향하고 있다.

 

최근 239명의 과학자와 물리학자들은 세계보건기구(WHO)에 코로나 바이러스가 공기를 통해 전파될 수 있음을 알렸지만 WHO는 바로 수용하지 않다가 공기 감염의 가능성을 인정하며 새로운 지침을 발표했다.

캐나다의 감염질병 전문가들은 ‘에어본(airbone)’이라는 용어에 매달리지 말라며 우리가 이미 취해 온 안전 조치가 바이러스 확산을 늦추었다고 말했다.

 

현재 세계보건기구는 SARS-CoV-2를 비말 바이러스 (droplet virus)로 분류했는데 이 바이러스는 지상에 떨어지기 전에 1-2미터까지 보다 크고 무거운 형태로 퍼지는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세계보건기구는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중국을 옹호했다는 비난을 받은 바 있는데 최근 독립 패널을 구성해 COVID-19 팬더믹 처리와 정부 대응을 검토하겠다고 목요일에 밝혔다.

이번에 구성된 패널에 전 뉴질랜드 수상과 전 리베리아 대통령이 수장직을 동의했다고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총장은 밝혔다.

 

한편 발병과 관련해 동물로부터 인간으로 전파되는 질병의 발생도 높아지고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어 앞으로의 질병 관리와 인체의 면역이 문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런 가운데 최근 카자흐스탄에서는 코로나 바이러스보다 치명적인 정체 모를 폐렴이 확산되면서 사망자가 약 1800명 발생해 추후 전파가 우려되고 있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