퀘벡, 온타리오 요양원에 수많은 군인 파견…지원 활동

Medical staff at Garrison Saint-Jean are training fellow CAF members who will be assisting in providing care to seniors in long-term care facilities impacted by COVID19 in Quebec (CAF)

퀘벡, 온타리오 요양원에 수많은 군인 파견… 지원 활동

 

May 1,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캐나다 전역의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수가 53,000건을 넘은 가운데 퀘벡과 온타리오 두 주는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다.

4월30일 오후 7시 기준으로 퀘벡에서 확진자는 27,538명, 사망자는 1,859명이고 또 온타리오에서는 확진자 16,187명, 사망자 1,082명으로 나타났다.

 

퀘벡 정부는 일찍이 요양원을 돕기 위해 캐나다군에 1천 명의 군인을 요청한 바 있다.

캐나다군에서는 의료지원을 할 수 있는 군인들을 간추려 요양원 지원에 나섰다.

 

몬트리올 요양원에는 915명이 파견된 가운데 추가로 500명이 파견될 것이라고 트뤼도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밝혔다.

 

또한 온타리오의 요양원 5곳에도 캐나다군이 파견되어 돕고 있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