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필터 2차 출고조정 명령…9개 업체에 4.4톤 공급


 

마스크 필터 2차 출고조정 명령…9개 업체에 4.4톤 공급

 

Mar. 14,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마스크용 필터용 부직포(멜트블로운)가 떨어져 이번 주말 생산 중단 예정인 마스크 제조업체에 4.4톤의 멜트블로운이 공급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마스크 필터용 부직포 긴급수급조정조치’에 따라 12일 멜트블로운 생산업체 C사가 보유한 장기 재고물량 4.4톤을 9개 마스크 생산업체에 공급하라는 내용의 제2차 출고조정을 명령했다. 1차 출고조정 명령은 5개 마스크 제조업체에 4톤의 원료를 공급하라는 내용으로 지난 6일 내려졌다.

 

산업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9~11일 마스크 생산업체를 대상으로 조사, 멜트블로운 부족으로 생산 차질을 겪고 있는 50개 업체를 찾아내 이 중 향후 7일 내 입고 예정이 없는 9개 업체를 물량 공급 대상 기업으로 선정했다.

 

이번에 공급될 4400톤의 멜트블로운은 13일부터 9개 제조업체에 전달돼 14일부터 마스크 생산에 투입된다.

 

산업부는 이번 출고조정 명령 조치 이외에도 멜트블로운 수급 안정화를 위해 생산 확대, 수입국 다변화, 설비 개선 등 다각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특히 예비비 28억원을 활용해 다른 용도의 설비를 멜트블로운 생산 설비로 전환토록 하는 등 생산 능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정부는 앞으로도 마스크 생산과 관련한 기업들의 어려움을 찾아내 조속히 해결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