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제3차 한미 민관합동 경제포럼 개최


 

외교부, 제3차 한미 민관합동 경제포럼 개최

Nov. 8,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외교부는 11.7.(목) 서울 신라호텔에서 미 국무부 및 대외경제정책연구원 (KIEP)과 공동으로 “제3차 한미 민관합동 경제포럼”을 개최, 양국 경제협력 현황을 점검하고 우리의 신남방정책과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을 연계한 실질협력 방안 개발 및 여성의 경제적 역량 강화 분야 발전에 대한 공개 포럼을 통해 각계각층의 의견을 수렴하였다.

이번 포럼에는 미 국무부 관료, 학계 전문가, 기업인, 언론인 및 주한 외교단에서 200여명 이상이 참석하여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 2017.6월 한미정상회담시 민관합동 포럼을 통해 경제적 기회 증진을 함께 모색해 나가기로 양측 정상이 합의한 데 따른 것으로, 제1차 포럼은 2017.10.23. 서울, 제2차 포럼은 2018.12.6. 워싱턴 D.C.에서 개최

개회식은 이태호 외교부 차관, 키이스 크라크(Keith Krach) 미 국무부 경제차관의 기조연설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 차관은 11.6.(수) 서울에서 개최된 제4차 한미 고위급 경제협의회에서는 최초로 공동성명과 여성 경제역량강화에 관한 행동 계획(Action Plan)을 채택하였으며, 우리 신남방정책의 주요 성과로서 11월 말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와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 개최를 소개한 후, 금일 민관합동포럼을 통해 실질 협력 제고를 위한 다양한 제안을 청취하기를 희망한다고 언급했다.

크라크 경제차관은 한미 경제 파트너십이 양자 동맹관계의 핵심축임을 강조하고, 공동의 가치를 토대로 글로벌 경제안보 강화를 위한 지속적 협력을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