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정부, 공무원 인사관리 전산화 세계 1위 기록


한국 정부, 공무원 인사관리 전산화 세계 1위 기록

 

Oct. 25,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각국 중앙정부의 공무원 효과성을 평가하는 ‘2019 공무원 효과성 국제지수(The International Civil Service Effectiveness Index :InCiSE) 평가에서 한국이 공무원 인사관리 전산화 부문에서 세계 1위, 공무원 인사관리 지표에서 세계 3위를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공무원 효과성 국제지수는 영국 옥스퍼드대 블라바트닉 정부학교(Blavatnik School of Government)와 영국 싱크탱크인 정부연구소(Institute for Government)가 영국 정부와 협력해 발표하는 지수이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등 38개국을 대상으로 인사관리, 재정관리 등 12개 지표를 평가하고 있으며, 2017년 첫 평가 후 올해가 두 번째이다.

 

공무원 효과성 국제지수 중 공무원 인사관리 지표는 능력 중심 채용, 인재의 유치·유지, 성과관리, 전자인사관리 등 4개 부문을 평가한 것으로 한국은 공무원 인사관리 지표에서 캐나다와 아일랜드에 이어 3위를 차지해 2017년 5위에서 두 계단 상승했다.

 

한국이 1위를 기록한 전자인사관리 부문은 중앙정부 공무원의 인사기록을 데이터베이스화하고 관리하는 수준을 평가한 것으로, 공무원의 임용에서 퇴직까지 인사관리 전반을 전자적으로 처리하고, 그 과정에서 생성된 데이터와 통계를 인사정책 수립에 활용하는 전자인사관리시스템(e사람)이 세계적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다.

 

한국은 2017년 OECD가 발간한 ‘한 눈에 보는 정부 보고서’에서도 ‘중앙정부의 인적자원 데이터 구축과 가용성 측면’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한편, e사람은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 공무원 연수단의 주요 관심분야 중 하나로 인사혁신처는 개발도상국과 협력을 통해 e사람의 세계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