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 ‘맛’ 알린 Global Taste of Korea


한식 ‘맛’ 알린 Global Taste of Korea

한국주간(Korea Week) 다양한 행사 열리다

 

Oct. 18,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요리학과 학생들이 한식 요리 경연대회에 참가해 실력을 뽐냈다.

온타리오주 한국문화유산의 달인 10월을 맞이하여 주토론토총영사관은 10.15(화)-10.18(금)간 한국주간(Korea Week) 행사의 일환으로 열린 Global Taste of Korea 행사로 한국주간의 개막을 알렸다.

 

올해 Global Taste of Korea는 처음으로 조지브라운 칼리지에서 개최되었는데 요리학과 학생들의 한식요리 경연대회도 같이 열렸다.

최종 경연에 오른 10명의 학생들은 3명의 심사위원들에게 자신이 만든 요리를 내놓고 간단히 설명하는 기회를 가졌다.  10명의 요리 경연 대회가 모니터로 중계되었는데 심사위원들이 심사를 하는 동안에 행사 참석자들에게 퀴즈를 내어 맞춘 사람에게는 상품을 주는 코너도 마련되었다.

이후 정태인 주토론토총영사의 개회사에 이어 사물놀이단이 분위기를 돋군 후 수상자 발표와 함께 시상식이 이루어졌다.

심사결과 1등상은 속재료를 넣은 백김치와 돼지고기 등을 내놓은 전민정 씨가 수상해  300달러와 에어캐나다에서 제공하는 항공권이 부상으로 수여되었다.

정 총영사는 본보와의 인터뷰에서 “머나먼 여정에 첫 걸음을 뛰었다. 캐나다에서 한국을 알리고 또 한국과 가까워지고 그로 인해 많은 것을 같이 도모하길 기대하며 먼 여정의 첫 걸음을 시작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상식 후, 참석자들은 준비된 한식을 들며 담소를 나누었다.  1등 수상자 인터뷰 및 참가자 중 우연히 알게 된 러시아 한인동포 관련 취재 내용은 별도 기사에서 볼 수 있다.

올해 한국주간 행사는 한국문화로의 여행(Voyage to Korea)이라는 부제 하에 한식요리콘테스트, 한국영화의 밤, 한국문화토크쇼, K-Food&K-Beuaty Festival, K-Pop Night 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여러 곳에서 각각 열렸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