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캐나다 국제오토쇼 개막… “31대 신차 첫 선”

2024 캐나다 오토쇼가 시작되었다. (캐나다국제오토쇼 제공) The 2024 Canadian International AutoShow kicked off with Media Preview Day at the Metro Toronto Convention Centre. (Canadian International AutoShow Photo)



 

2024 캐나다 국제오토쇼 개막 “캐나다 무대에 31대 첫 선”

  • 도요타, 제네시스 ‘올해의 차’ 각각 수상

 

 

Feb. 16, 2024

Global Korean Post

 

메트로 토론토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2024 캐나다 국제 오토쇼가 오늘(16) 개막한 가운데 앞으로 10일간 이어진다.

 

이번 오토쇼에는 31대의 새로운 차량이 캐나다에 첫 선을 보이고 또 45개 브랜드의 차량들이 전시되는 가운데 특별 전시 및 기타 볼거리들이 방문객들의 눈길을 끌게 된다.

 

2024 캐나다 국제 오토쇼에 참가한 차량 제조사들은;

Buick, Cadilac, Chevrolet, Chrysler, Dodge, Fiat, Chrysler, Dodge, Fisker, Ford, Genisis, GMC, Hyundai, INEO S, INFINITI, Jeep, Kia, Lexus, Lincoln, Nissan, Porsche, Ram, Subaru, Tesla, Toyota, VinFast, Volvo 등 다양하다.

 

이번 오토쇼에서 포르쉐와 인피니티는 글로벌 오토쇼 데뷔와 캐나다 데뷔를 동시에 했고 또 빈패스트, 볼보, 제네시스, 기아는 캐나다에 첫 선을 보였다.

캐나다에 처음으로 소개된 한국산 차량 중 기아는 새롭게 단장한 하이브리드형 2025 카니발을 선보였다.

 

한편, 올해 AJAC 시상식에서 2024 토요타 프리우스는 ‘올해의 캐나다 차’를 수상했고, 도요타 그랜드 하이랜더는 ‘올해의 캐나다 유틸리티’상을 받았다.

또 제네시스 GV70은 ‘올해의 캐나다 전기차’, G80은 ‘올해의 캐나다 전기 유틸리티’상을 수상했다.

ⓒ Global Korean Post | G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