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주요 단신


캐나다 주요 단신

 

July 11,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서비스캐나다 사무실이 점진적으로 재개하기 시작했다. (기사 참조)

 

연방정부는 올해 회계 스냅샷을 발표한 가운데 3천4백여 달러의 적자를 밝혔다. (기사 참조)

 

캐나다 정부는 청소년들이 보고 들을 수 있는 곳은 어디든 흡연 상품 광고를 금지하는 규제를 9월에 시행한다.

 

시니어들에 대한 1회성 지원금이 이번 주에 지급되었다. (기사 참조)

 

온타리오는 비상조치를 7.22일까지 확대했고 또 트럭운전사들도 COVID-19 검사를 손쉽게 받도록 한다고 밝혔다. (기사 참조)

 

원주민 커뮤니티에서는 7월 6일 기준으로 324명의 COVID-19 양성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30명은 입원했고 274명은 회복되었다고 정부가 7일 밝혔다.

 

비아레일은 COVID-19 팬더믹 여파로 약 1천 명의 근로자들을 임시 해고했다.

 

정부는 캐나다산 보리가 중국 맥주의 수요 증가로 수출이 급증했다고 밝혔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