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입국 전 ‘자가격리자 안전보호 앱’ 설치해야…모든 입국자 격리 의무화


 

한국 입국 전 ‘자가격리자 안전보호 앱’ 설치해야…모든 입국자 격리 의무화

 

June 13, 2020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한국정부는 3월31일까지 유럽•미국 입국자에 한해 14일 격리를 시행하고 있으나, 최근 해외유입 환자가 크게 증가함에 따라 4월1일 0시 기준 모든 해외 입국자에 대해 입국 후 14일간 자가 또는 시설 격리 시행하고 있다.

따라서 모든 해외 입국자는 입국 전에  ‘자가격리 안전보호 앱 ‘ 또는 ‘자가진단 앱’을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

 

자가격리자 안전보호앱’ 설치(입국 전 설치 요망) 후 14일간 철저히 자가격리가 시행된다.

국내 거주지가 있는 우리 국민과 장기체류 외국인을 제외한 단기체류 외국인은 모두 시설에 격리된다.

자가격리전환 대상 요건 중 대한민국 국민·장기체류 외국인의 배우자의 직계존·비속 및 직계존·비속의 배우자가 추가되어 6월3일부터 시행되었다.

 

자가격리 대상자는 14일 격리기간이 끝날 때까지 해외 출국이 불가능하다.

 

‘자가격리자 안전보호앱’은 다운로드나 QR 코드를 통한 설치나 또는 사이트를 방문해 설치할 수 있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홈으로 이동하기" Click and Move to HOM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