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규모 4.8 지진 발생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규모 4.8 지진 발생

 

 June 13, 2024

Global Korean Post

 

 

12일(수) 전라북도 부안군에 최대 규모의 4.8 지진이 발생했다.

 

정부는 12일 12시에 창고 건물 벽 균열, 유리창 파손 등 소규모 시설 피해가 32건(부안 31, 익산 1)이 신고되었다고 밝혔다.

 

지진이 발생한 후 정부는 1분 이내에 재난문자방송과 재난자막방송(DITS)을 전국에 송출하고, 10분 이내에 중대본을 가동했다.

 

오후 6시 기준으로 여진은 총 17회 발생했고, 시설 피해 신고 건수는 129건, 국가유산 피해는 6건이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지진 발생 시 국민행동요령 

  

– 지진으로 흔들리는 동안은 탁자 아래로 들어가 머리를 보호하고, 탁자 다리를 꼭 잡습니다.

– 흔들림이 멈추면 전기와 가스를 차단하고, 문을 열어 출구를 확보합니다.

– 건물 밖으로 나갈 때에는 계단을 이용하여 신속하게 이동합니다.(엘리베이터 사용금지)

– 건물 밖에서는 가방이나 손으로 머리를 보호하며, 건물과 거리를 두고 주위를 살피며 대피합니다.

– 떨어지는 물건에 유의하며 신속하게 운동장이나 공원 등 넓은 공간으로 대피합니다.(차량 이용 금지)

– 라디오나 공공기관의 안내 방송 등 올바른 정보에 따라 행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