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기 인터넷 상생발전 협의회』 출범


 

『제2기 인터넷 상생발전 협의회』 출범

 

June 28,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효성)는 국내·외 기업간 역차별 해소와 5G 시대에 맞는 제도 개선 등 다양한 인터넷 이슈에 대한 논의의 장을 마련하고자 「제2기 인터넷 상생발전 협의회」(이하 ‘협의회’)를 출범한다.

 

방통위는 5G 서비스 실시 등 급변하는 인터넷 환경에 따라 정책적 이슈도 꾸준히 변화하고 있어 전문가와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묻기 위한 지속적인 공론의 장이 필요하다는 인식하에,「제2기 인터넷 상생발전 협의회」를 구성하여 6월 19일(수)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지난해 처음 시작된 「인터넷 상생발전 협의회」는 역외적용 규정 및 국내대리인 제도 등이 국회에서 입법화되어 시행되고, 국내외 사업자간 역차별 해소 방안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선진적 통신법제 마련의 기초를 다지는 데 기여하였다.

 

이번 제2기 협의회에서는 새로운 정책 이슈 및 지난해에 이어 추가 논의가 필요한 과제 등을 고려하여 ‘국내외 사업자 역차별 해소 및 인터넷 생태계 상생·협력 방안’과 ‘통신환경 변화 대비 법제도 개선 및 이용자 권익 강화 방안’ 등의 정책 의제를 논의할 계획이다. 연말까지 논의 결과를 바탕으로 방통위에 정책제안서를 건의할 예정이며, 효율적 논의를 위해 2개의 소위원회를 운영한다.

 

제1소위는 망 이용 관련 공정경쟁 확보방안과 중소 CP를 위한 상생협력 방안을 중심으로 논의하고, 제2소위에서는 5G 도입에 따른 규제개선 방안 및 이용자 보호 방안 등에 대해 중점 논의하되, 구체적 안건은 협의회 논의를 통해 조정해 나갈 계획이다.

 

제2기 협의회 위원은 전문성 등을 고려하여 미디어?경영?경제?ICT·법률 전문가 17인, 소비자?시민단체 5인, 국내·외 인터넷기업·통신사업자 11인, 연구·전문기관 2인, 관련단체 5인, 정부 관련부처 2인 등 총 42인으로 구성하고, 위원장은 이원우 교수(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를 위촉하였다.

 


    **환경표어공모전에 참여하세요! 양식 작성하러 가기**



Go to Home 홈으로 이동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