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링링’ 현황과 전망


 

 태풍 현황과 전망 

 

Sept 6,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은 오늘(6일) 18시 현재 중심기압 95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155km/h(43m/s)의 강도 강의 중형 태풍으로 서귀포 남남서쪽 약 33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33km로 북진하고 있고, 내일(7일) 18시경에는 평양 동남동쪽 약 40km 부근 육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이 태풍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전라도에 비가 내리고 있으며, 특히, 태풍특보가 발효된 제주도에는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다.

 

* 주요 지점 누적강수량 현황(6일 00시부터 19시 현재, 단위: mm)

– 제주도: 윗세오름 147.0 사제비 121.0 영실(서귀포) 96.5 성산 39.9 제주 37.1

 

* 주요지점 유의파고/최대파고 현황(6일 19시 현재, 단위: m)

– 부이: 서귀포 4.5/7.8 마라도 4.3/7.0 거문도 3.0/4.4

 

제주도와 전라도에 내리는 비는 차차 밤에 경남으로 확대되겠고, 내일(7일)은 전국으로 확대되면서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오겠고, 특히 태풍에 동반된 많은 양의 수증기와 함께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시간당 30~50mm의 강한 비와 함께 제주도산지에는 400mm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리겠다.

 

한편, 태풍이 북상함에 따라 모레(8일) 오전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서해안을 중심으로 순간풍속 145~180km/h(40~50m/s)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90~125km/h(25~35m/s)의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특히, 도서지역에는 200km/h(55m/s)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도 있겠으니, 시설물 사전 점검 및 농작물 피해 예방, 안전사고에 만전을 기하기 바란다.

-

Go to Home 홈으로 이동하기 -->